행복한 삽질


어제, 그제는 늦더위가 기승을 부리는지...날이 좀 덥더군요...
그래도, 어느새 추석 명절이 바로 눈앞에 다가온 지금...가을을 부정할 수는 없는 것 같습니다..

주말에 집 앞에 산책을 나가보니,
높고 파란 하늘에 청명한 날씨를 지닌 채, 온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가을이란 넘은...
어느새 저희 집앞 안양천에도 깊숙히 그 발을 드리우고 있었습니다.



안양천에는 백로(?) 한마리가 유유자적 여유를 즐기고 있군요....
(줌을 최대로 했는데도, 크게 담지 못했네요...ㅋ~)

가끔 청둥(?)오리들도 보이는데, 이날은 눈에 띄질 않습니다...



억새도 가을 바람에 그 물결이 출렁이고 있습니다..











이름을 알지 못하지만, 특이하게 생긴 꽃이 예쁘게 피어있군요....



혹시, 이 꽃의 이름을 아시는분 계시나요?



강아지풀을 닮았는데, 강아지풀은 아닌 것 같고...
솔직히 이것도 정확한 이름을 잘 모르겠네요...^^



이렇게 군락을 지어 자라 있으니, 그 모습도 참 멋지네요~





안양천에서도 가을의 전령사라 불리는 코스모스를 어김없이 만날 수 있었습니다.
주하는 코스모스 향기에 심취해 있군요...^^



코스모스와 참 잘 어울리는 주하입니다...^^



아빠도 꽃 향기를 맡아보라며, 내밀고 있는 주하...



코스모스보다 더 이쁜 저희 딸이랍니다...^^

















집으로 돌아오다보니, 또 다른 들꽃들도 눈에 띕니다..





주하는 아빠의 무등을 타고 마냥 즐거워 합니다...

언제 가을이 또 저만치 물러가고 겨울이 올지 모르니... 그 전에 좀 더 가을을 즐기고 싶네요...


모두들 풍요로운 한가위 맞으시고, 가족과 함께 행복한 시간들 보내시길 바랍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쌩~ 초보의 사진 자랑...]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Comment +28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