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삽질

[이미지출처: 하이서울뉴스]


내가 땡전 한푼 없는 빈털털이가 아니고서야, 목적지까지 가기 위한 요금을 가지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500원 때문에 지하철을 타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을까?

물론, 지금은 아니다...하지만 (조금은 억지스럽다 할수도 있겠지만) 앞으로는 전혀 가능성이 없는 것도 아니다...
왜냐하면, 지난 5월1일부터 지하철/전철 전 노선에서 기존에 사용하던 종이승차권 대신 1회용 교통카드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서울시는 서울, 경기, 인천 등 지하철/전철 전 노선에 1회용 교통카드를 도입하였다. 이에 따라 현재 지하철역에 가보면 아래와 같은 새로운 승차권 발급기를 볼 수 있다.

[승차권 발매기 및 보증금 환급기]

 

[승차권 발매기 UI]



서울시에 따르면 그동안 종이승차권은 연간 4.5억 장씩 발급돼면서, 제작비용만 31억여 원으로 한 번 쓰고 버리는 종이승차권의 자원 낭비를 최소화하기 위해 1회용 승차권으로 도입한다는 것이다. 머...나름대로 좋은 취지다...자원을 아끼자는 거니까...

과연 그럼..도대체 500원 때문에 지하철을 못탈 수 있다는 얘기는 먼 소리일까?
그건 바로 아래의 이용법의 마지막 단계에서 보이는 보증금 때문이다.


앞으로 지하철/전철을 이용하려면, 목적지까지의 운임(승차요금)을 제외한 500원의 보증금을 별도로 내야 한다.
500원의 보증금제도는 재사용이 가능한 1회용 교통카드의 제작비용(원가 770원에 달한다)이 높아 회수되지 않거나 훼손되었을 경우를 대비하여 마련된 것이라고 한다.

현재는 이용자들의 혼란방지를 위해 종이승차권은 1회용 교통카드와 당분간 병행하여 이용할 수 있지만, 향후 완전히 폐지될 예정이다. (당분간이 언제까지인지는 명시되어 있지 않아, 알 수 없다.)

앞으로 개통될 서울지하철 9호선과 인천지하철 1호선 송도연장선의 경우에는 당초 설계 시부터 자원낭비를 줄이기 위해 교통카드만 사용될 수 있도록 설계됐다고 한다. 따라서 이 구간을 이용하는 이들은 반드시 1회용 교통카드를 사용해야 한다.

근데, 사람이 무심코 다니다 보면, 뜻하지 않게 수중에 딱 목적지까지의 운임요금 정도의 돈만 있는 경우도 있을 것이다.
결국 이럴땐, 보증금 500원이 없어서 지하철을 이용하지 못하는 사태가 발생되는 것이다.

물론, 후불제 교통카드를 사용하시는 분들은...'머 나랑 상관없는 얘기네'라고 할 수도 있다.
나 역시 후불제 교통카드를 사용하고 있다...그런데...나도 인간이다 보니....가끔은 지갑을 놓고 나오는 경우도 있고,
전날 밤에 인터넷 쇼핑을 하느라 잠시 카드를 꺼내놨다가, 책상에 그냥 놓고 출근하는 일도 종종 있다...
그리고, 많지는 않겠지만, 여전히 지하철을 탈 때마다 승차권을 구매하시는 분들도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추가로, 1회용 교통카드에 대한 문제점이 또 있다...
한가지는 바로 위생문제이다. 특히나 요즘은 '신종플루'며 '수족구병'이니 'A형감염'이니 하며, 참 많은 전염병으로 난리인 시대 아닌가..
그런데, 수많은 사람이 1회용 교통카드를 돌려 쓰게 됨에도 불구하고, 위생에 대한 대책이 전혀 없다고 한다.
특히, 1회용 교통카드의 주 사용자는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나 노인 등으로 예상되는데, 이는 전연병 집단 감염의 새로운 매개체가 될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는 상황으로 보인다.

또 한가지 문제는 위의 그림에서 역시 마지막 단계인 '보증금 환급'의 문제이다.
1회용 교통카드는 그대로 본인이 재충전해서 사용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결국 보증금을 환급받고, 재 구매를 해야한다는 얘기인데... 매번 환급금을 돌려받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발생한다.
특히나, 이용자가 복잡한 역이나, 시간대에는 표를 사기위해 줄서고...환급 받기위해 줄서고....한마디로 시간낭비가 더해진다.

서울시 관계자는 "일부에서 문제를 제기하고 있는 혼잡시간대는 주로 출퇴근 시간에 발생하고 지하철을 이용하는 직장인들 역시 대부분 1회용이 아닌 충전 방식 교통카드를 사용하고 있어 걱정없다"며 "노인 등은 보통 출퇴근 시간이 아닌 낮 시간대에 지하철을 이용하니 혼잡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고 있지만 너무 안일한 생각이 아닌가 싶다....

Comment +4

  • 부산은 오래전부터 이런 문제를 잘 해결하고 있는데 서울은 아직도 시행착오가 많군요. 부산지하철과 부산의 교통카드에서 배워야 할 것 같군요.

    • 부산은 어케하는지 잘 몰라서...ㅡㅡ;
      좋은 사례가 있다면 빨리 배워서 개선됐으면 좋겠네요~~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언급하신 내용들을 봐서도 한동안 시행착오를 겪어야 될듯하네요.
    며칠전 아버님이 경로우대는 어카냐고 묻더군요.^^::

    • 암튼...좋은 취지를 잘 살려서...모두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