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삽질


어딘가 나가지 않는 토요일 점심은... 항상 무얼 먹을까 고민하게 됩니다...
집에서 차려먹기도 귀찮고...그렇다고 매번 시켜먹거나 외식을 하는 것도 왠지 그렇고...

그런데...오늘 점심은 전혀 고민하지 않았네요...ㅎㅎ
레뷰(RevU)에서 보내준 피자헛의 신제품인 코코넛 쉬림프 피자의 무료시식권이 있었거든요~ ^^



코코넛 쉬림프 피자는 코코넛과 통새우가 어울어진 신제품인데요...
광고 사진을 보니, 너무 맛있어 보이는 것이...기대가 한 껏 부풀어 오르게 만듭니다...

다른 메뉴와 달리 패밀리(F)사이즈가 아닌 라지(L)사이즈가 있군요...
패밀리 사이즈는 솔직히 가격도 좀 비싸고, 저희 식구끼리 먹기엔 양도 많고 해서...
평소 미디움(M) 사이즈로 먹는데요, 오늘은 돈 걱정할 필요도 없고...사이즈도 L로 F보다 조금 작고해서..
특별히 라지(L) 사이즈로 먹었어요~ ^^



사실, 피자의 맛을 제대로 보려면, 매장에 직접 나가서, 갓 구운 피자를 먹어야 하는데,
사정상 나갈 수가 없어서...어쩔 수 없이, 집에서 시켜먹었습니다...

그래도, 1~2시경인 시간대를 봤을 때...생각보다 굉장히 빨리 오더라구요...30분만에 도착했네요...
(전에, 미스터피자는 토요일에 시켜보면...거의 1시간 가까이 걸리던데 말이죠...)
게다가...피자도 여전히 뜨거운 것이 매장에서 먹는것과 별 차이가 없는 듯 합니다...





박스 뚜껑을 여는 순간...달콤한 냄새가 코를 찌르고,
너무나도 먹음직스러워 보이는 피자가 먹기도 전부터 군침을 돌게 합니다...
냄새가 너무 고소하고 맛있는 것이...빨리 한 점 집어먹고 싶었으나, 사진을 찍기 위해 꾹꾹! 참았습니다...

피자 위...발사믹소스 아래에.. 코코넛을 묻혀 바삭하게 구운 통새우와 베이컨, 포테이토, 파프리카 등 푸짐하게 뿌려진 토핑이 충분히 그 값을 하는 것 같습니다..



그 중에 새우 한점을 먼저, 주하에게 주었더니, 잘도 받아 먹네요...ㅎㅎ..



한 입 먹어본 주하가...맜있다며....연신 엄지를 치켜 올려 보입니다..



드디어, 저도 먹기위해 한 조각 집어 들었습니다..^^ 맛있어 보이죠~~

소스의 맛이 정말 고소합니다.
그리고, 통새우와 포테이토, 베이컨이 어울어진 맛이 담백하면서도 정말 맛이 끝내주네요...

또하나, 사실 예전에 피자헛을 즐겨먹다가...최근에는 미스터피자로 바꿔 먹었는데요...
그 가장 큰 이유는...피자헛은 왠지 기름이 너무 많다는 느낌이었거든요...
근데, 이번 코코넛 쉬림프 피자는 기름도 많지 않고...정말 담백하네요...
특히나, 소스때문에 그런지...정말 달콤, 고소 그 차체네요...
문제는...이 단맛 때문에 어쩌면...싫어하실 분들도 계실 수 있을 것 같긴 해요...

그리고, 개인적으로 한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피자는 조각을 들어올릴때, 쭈~~욱 늘어지는 치즈가 입안에서 씹힐 때, 쫄깃함을 더해주는데요...
코코넛 쉬림프 피자는 그런 치즈의 느낌이 좀 부족한 것 같습니다.  



주하도 맛있나 봅니다.. 아예 한 조각 들고서 먹기 시작합니다...

손에 묻은 소스를 입으로 쪽쪽! 빠는가 싶더니....









이내, 크~게 한 입 뜯어줍니다...^^



피자의 도우는 핸드메이드라고 하는군요...
예전에 먹던 피자헛의 도우에 비해, 조금 앏은 느낌입니다... 그렇다고, 씬 피자는 아닙니다...
(제가 알기로는...피자헛에는 씬 피자는 없습니다.)

조금 얇은 도우가 처음에는 더 좋다라는 느낌이었는데...
먹다보니, 조금 빨리 식는 경향이 있는 듯 하고, 그래서 그런지...조금은 딱딱해지는 듯 합니다..
아무래도, 배달을 시켜 먹어서 더 그런 듯 하네요...역시 피자는 매장에서 먹어야 제맛을 느낄 수 있겠죠~~

그리고, 혼자서 너무 많이 먹어서 그런지...달콤한 맛이 나중에는 조금 질리는 듯 합니다...
여럿이서, 빠른 시간내에 드시면...괜찮겠지만...
그래도 제 생각엔...너무 달지 않게...단 맛을 조금만 줄이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그래도, 레뷰와 피자헛에서 보내주신 무료시식권 덕분에, 오늘 점심은 너무 배부르게...
그리고, 너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코코넛 쉬림프 피자는... 잠시 외도를 즐기던 많은 사람들을....
다시 피자헛으로 돌아올 수 있게 만들 수 있을만큼 충분히 맛있는 피자였습니다... ^^



Comment +24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