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삽질


요즘...신종플루에 대한 얘기들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8월28일 기점으로 하루에 발생하는 신종플루 감염 확진자가 조금씩 줄어들고 있다고는 하지만,
어느덧 사망자수도 4명으로 늘어나고, 이제 날씨도 쌀쌀해지고 하다보니,
아직까지는 안심할 수 없는 시기이지요..

그렇다보니, 신종플루때문에 많은 분들이 걱정하고, 조심하시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근데...오늘 외근을 나갔다가, 지하철을 타고 사무실로 복귀하는 중에...
'신종플루가 문제이긴 한가보다'라는 생각을 들게 하는 장면을 목격하였습니다.

지하철 안에는 사람들이 그렇게 많지는 않았기에...앉아서 올 수 있었는데요...
어느 정거장에 다달았을 때쯤....한 승객이 내리기 위해 출입문 앞에 서있다가 갑자기 큰 기침을 하였습니다.
전혀 입을 가리지 않은 상태에서 한 기침이었지요...

그 순간, 출입문 바로 옆에 앉아계시던 한 건장한 사내가 기침한 사람을 한 번 흘깃 쳐다보고서는,
입을 굳게 다물더군요...그리고는, 팔을 들어 입과 코를 가리고...한참을 더 그렇게 계셨습니다.

아마도, 기침으로 인해...(신종플루의) 전염을 우려하여 반응한 행동이라 생각됩니다.
그분의 표정과 모습이...우습기도 했지만, 그냥 웃어 넘길 수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신종플루가 심각하긴 한 모양입니다.

근데...문제는 그 아저씨에게 그런 반응을 보이게 했던, 기침을 한 사내였습니다.

평소 같으면, 별 문제 삼지 않을 수도 있고, 그렇게까지 즉각적인 반응을 할 필요가 있을까 하는 생각도 할 수 있지만, 요즘같은 시대엔.. 그렇게 쉽게 생각할 수 있는 문제는 아닌 것 같습니다.
사소할 수 있으나, 타인을 위한 작은 배려가 필요한 시기라 생각됩니다..

'나는 상관없는 문제야, 내가 기침하는 데 무슨 참견이야'라고 생각할 것이 아니라,
나 때문에 타인에게 피해를 줄 수도 있다는 생각이 필요한 시기입니다.

지하철 같은 공공장소에서는 아주 작은 기침을 하더라도 입을 가리고 하는 센스가 필요합니다.

이런 사소하고 작은 배려가.. 하루 빨리 신종플루에 공포에서 벗어날 수 있는 작은 밑거름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Comment +18

  • 항상 이맘때쯤에는 각종 병들로 언론들이 유행을 타죠. ^^ 올해는 신종플루네요. ㅎㅎ

    • 올해는 유난히 전염병이 많이 도는것 같네요...
      하루빨리 신종플루도 사라졌으면 좋겠습니다.
      몽상가님도 환절기 건강 유의하세요~

  • 공공장소에서 예절을 잘 지키는 나라가 선진국인 듯 합니다.
    우리도 이제는 배려하는 문화가 정착되었으면 합니다.

    • 진짜 그래요...이런데서 선진국들과 비교가 되는 것 같아요...
      스스로가 앞으로 좀 더 변해야 할 듯 합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행복한 주말 되세요~

  • 주하가 걱정이라는 ㅎㅎㅎ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그렇잖아도 콧물에 기침에..걱정을 했었는데..다행히 이제 다 나은것 같네요..
      늘 신경써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요즘은 기침도 맘 편히 못하겠더라구요...;;;
    어쨌든 서로 배려하는 기본적인 마음자세가 필요한 것 같습니다...!

  • 습관이 되면 참 간단한건데... 홍콩에서는 위에 나온 것들은 잘 지키더라구요.
    사스 이후로 위생관념이 많이 철저해졌다고 하더군요.

    • 이런면에서 선진국으로 가는길이 아직은 조금 남았다 싶어요...
      사소함에서 서로 배려해 주는 것이 필요할 듯 합니다.

  • 요즘은 정말 공공장소에서 기침이라도 나오면 눈치보이더라구요 ㅋ~

  • 정말 요즘에는 사람들 많은데서 자칫 재채기라도 하면 시선집중 ㄷㄷㄷ
    큰일이예요 ㅜㅜ 삭막해지는 분위기랄까요? ㅜㅜ

    • 그쵸...누가 큰 기침이라도 할라치면...모두들 시선이 고정되죠..ㅎㅎ..
      가츠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

  • 남을 생각하는 마음이 없으면 안 되겠지요.
    신종 플루 아니더라도 공공 장소에서는 기침할 때도 조심하는 것이 좋은데.....

  • kim^^* 2009.09.06 12:58 신고

    정말 요새는 대중교통을이용하는것도 무서워여(저의집엔 만성질환자이신어머님때문에)신종플루때문에
    마스크를 사용해도 넘 숨막히고 ㅠ.ㅠ 젊은사람건강한사람은 아무문제가없다지만 그말도 신비성이 없구
    외출해보면 마스크들를 사용안하는걸보고 다들 안전불감증이라는걸 절실히 느낍니다
    이제 가을겨울이 오면 마니들 감염이될텐데 하루빨리 이 나쁜병이 사라지길바래여
    평상시도 남을배려하는 교육을 어릴때부터 가르쳐야 몸에 베여있어 자연스레 행동하는것가타여 일본사람들처럼~~~!!

    • 서로 조금씩만 신경쓰고 조심하면..하루빨리 신종플루도 사라지지 않을까 기대해 봅니다..^^
      어머님께서도 아무쪼록 빨리 건강 회복하시길 기원합니다..

티스토리 툴바